‘나 혼자 산다’, ‘한국인이 좋아하는 TV 프로그램’ 3개월 연속 1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가 3개월 연속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TV 프로그램’ 1위에 선정됐다.

한국갤럽이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사흘간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3명에게 요즘 가장 즐겨보는 TV프로그램을 물은 결과(2개까지 자유응답), ‘나 혼자 산다’가 선호도 5.0%로 3개월 연속 1위를 차지했다.

2013년 3월 시작한 ‘나 혼자 산다’는 개성만점 싱글라이프를 즐기는 스타들의 일상을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전현무, 박나래, 한혜진, 이시언, 기안84, 헨리와 게스트들의 다양한 에피소드를 통해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형성하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나 혼자 산다’는 지난해 8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15위로 순위권 첫 진입 후 연말부터 상승세를 이어왔다. 지난 4월부터 3개월 연속 1위를 기록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