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과 거짓말’ 오늘(25일) 첫 방…이일화 “즐겁게 열심히 촬영 中”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이일화/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이일화/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배우 이일화가 MBC 새 일일드라마 ‘비밀과 거짓말 (연출 김정호, 극본 이도현)’의 첫 방송 시청을 독려했다.

소속사 이매진아시아는 25일 ‘비밀과 거짓말’ 첫 방송을 앞두고 이일화의 대본 인증 사진과 함께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일화는 “‘비밀과 거짓말’에서 오연희 역을 맡았다. 한없이 여성스럽고 남편의 사랑을 최우선으로 하는 지고지순한 현모양처 연희가 한 사건으로 모든 걸 잃은 순간, 어떻게 변할지 기대해달라”고 설명했다.

또 “현재 드라마를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일화가 연기하는 오연희는 화경(오승아)의 엄마이자 미성 그룹의 외동딸이다. 가장 사랑하는 딸과 남편이 가짜인 것을 알게된 후 자신의 모든 것을 빼앗은 한주원(김혜선) 모녀를 눈앞에서 없애기 위해 분투한다.

‘비밀과 거짓말’은 빼앗기고 짓밟혀도 희망을 잃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목표를 향해가는 여자와, 더 많은 것을 가지기 위해 거짓과 편법에 힘 쓰는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25일 오후 7시 15분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