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육성재, 고두심과 스포츠댄스 “불타오른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24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육성재가 고두심과 스포츠댄스를 췄다.

이날 방송에서 고두심은 ‘사부’로 등장해 제자들을 자신의 친오빠가 있는 스포츠댄스장으로 데려갔다.

고두심이 자신의 친오빠와 함께 스포츠댄스를 선보이자 제자들은 자연스럽게 고두심과 춤을 추게 됐다.

첫 번째 주자가 육성재였다. 육성재는 “저번에 보아 사부님이 나왔을 때가 떠오른다”며 “아이돌 센터를 뺏겼을 때 치욕이 떠오른다. 불타오른다 지금”이라고 강한 의욕을 내비쳤다.

이어 각잡힌 웨이브를 타며 고두심의 손을 잡아 웃음을 안겼다. 육성재는 아이돌 그룹의 멤버다운 춤사위로 고두심을 리드했다. 마무리는 그의 스카프로 고두심을 휘감으며 장식했다.

다음 주자는 양세형으로 미끄러운 스포츠댄스장의 바닥을 활용해 무릎을 꿇은 채 슬라이딩하며 등장해 폭소를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