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이번 주 더 화려해진 쇼로 돌아온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KBS 2TV '개그콘서트'

/ 사진제공=KBS 2TV ‘개그콘서트’

오직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쇼(Show)가 24일 펼쳐진다.

24일 방송되는 ‘개콘’에서 화려한 규모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다 있Show’에서는 새로운 쇼를 펼칠 두 팀이 출격해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다 있Show’는 여러 팀이 나와 쇼를 펼치는 코너로 매주 웃음은 물론 노래나 춤 등 개그맨들이 감춰뒀던 끼를 마음껏 발산하며 색다른 재미를 안겨주고 있다. 특히 각자의 개성을 살린 설정으로 다양한 콘셉트의 개그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이 코너의 포인트.

먼저 짠내나는 흙수저로 분한 이세진과 부티나는 금수저로 변신한 이상은이 ‘흙수저 금수저’팀으로 나선다. 이들은 각자의 상황에 어울리는 의상에 절묘하게 맞아 떨어지는 개사곡으로 공감을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또한 범상치 않은 포스로 무대를 장악하고 있는 ‘몸케스트라’ 팀은 이름에 맞게 악기 대신 몸으로 음악을 연주한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김성원, 임우일, 임재백, 홍현호, 김원훈, 배정근이 대체 어떤 신체 부위(?)로 연주를 선보일지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상황.

이들은 “코너의 스케일이 점점 커지고 있다. 다양한 캐릭터가 나오는 만큼 취향대로 골라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다. 즐겁게, 부담없이 즐겨주셨으면 좋겠다. 활기찬 코너인 만큼 각박한 일상 속에서 힘을 얻어가셨으면 좋겠다”고 남겼다.

‘다 있Show’는 24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되는 ‘개콘’에서 만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