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Fox 5, “슈퍼주니어, 韓 백스트리트 보이즈” 극찬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슈퍼주니어 Fox 5 채널 뉴스 출연 화면 캡쳐/사진제공=SJ레이블

슈퍼주니어 Fox 5 채널 뉴스 출연 화면 캡쳐/사진제공=SJ레이블

슈퍼주니어가 미국 유명 방송사 ‘Fox 5’ 채널의 간판 프로그램 ‘Good Day New York’(굿 데이 뉴욕)에 출연했다.

지난 22일 오전 9시(뉴욕 현지시간 기준) 슈퍼주니어는 남미 여성 솔로 아티스트 레슬리 그레이스와 함께 30년 역사를 자랑하는 미국 생방송 모닝쇼 ‘Good Day New York’에 출연했다. 해당 방송에서는 23~24일 뉴욕 프루덴셜 센터에서 열리는 ‘KCON 2018 NY’ 소개했다. 또한 지난 4월 12일 발매한 슈퍼주니어의 신곡 ‘Lo Siento’(로시엔토)가 한국어, 영어, 스페인어로 가창돼 뜨거운 인기를 얻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슈퍼주니어는 “팬들의 성원과 사랑에 감사하고 행복하다”고 전했다. 해외 K팝의 인기에 대해서 “우리는 4개 지역에서 성공적으로 중남미 투어를 마쳤다. K팝에 대한 남미 음악 시장에서의 가능성을 볼 수 있었다”고 능숙한 영어로 답변했다. 또한 ‘Lo Siento’ 댄스 브레이크 무대를 선보이고 프로그램 호스트이자 미국 인기 배우인 Debi Mazar과 Rosanna Scotto에게 ‘Lo Siento’ 안무를 가르쳐줬다.

22일 오후 5시에 방송된 (뉴욕 현지시간 기준) ‘Fox 5’ 뉴스에서는 슈퍼주니어를 한국의 ‘백스트리트 보이즈’라 평하며 슈퍼주니어의 뉴욕 KCON 참석 소식을 집중 조명했다. 스튜디오 밖에서 멤버들을 보기 위해 기다리는 열혈 팬들의 모습을 화면에 담고 슈퍼주니어에게 KCON 참여 소감을 물었다. 리더 이특은 “쉽게 오지 못하는 곳에서 팬들을 만나고 공연을 하게 돼 기쁘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외에도 슈퍼주니어는 스페인어 잡지 ‘People En Espanol’, 뉴욕 전역에서 방송되는 스페인어 모닝쇼 ‘Un Nuevo Dia’, 라틴 음악 및 엔터테인먼트 전문지 ‘Remezcla’를 비롯해 현지 매체들과 인터뷰를 가졌다.

지난 4월 발매된 슈퍼주니어의 정규 8집 리패키지 앨범 ‘REPLAY’(리플레이) 타이틀 곡 ‘Lo Siento (Feat. Leslie Grace)’는 한국 가수 최초로 빌보드 라틴 디지털 송 차트(Billboard’s Latin Digital Song Sales chart) 13위에 진입했다.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차트(World Digital Song Sales chart)에서도 2위를 기록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