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연예계 대표 먹방人 ‘제육 대회’…하재숙X유민상 ‘맞대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사진제공=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사진제공=코미디TV

대한민국 대표 먹방 연예인들이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올림픽을 펼친다.

22일 오후 8시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는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을 비롯해 돈스파이크, 샘 해밍턴, 하재숙, 송영길, 킬라그램이 모여 ‘제육대회’ 2탄을 개최한다.

본격적인 먹방을 펼치기 전 이들은 간단한(?) 운동 경기를 가졌다. 동전 빨리줍기, 경보, 림보 등의 시합을 통해 MVP를 선발했다.

그러던 중 팔씨름 대회가 열렸고, 문세윤 대 킬라그램, 송영길 대 돈스파이크의 대접전으로 게임을 흥미를 더했다. 특히 유민상과 하재숙의 대결은 이날의 하이라이트 경기. 제작진 또한 흥분으로 몰아넣었다.

유민상은 “더 이상 그런 이미지는 안된다”며 의지를 불태웠고 하재숙은 온 몸의 체중을 팔에 실은 채 팔씨름에 나서 그를 당황시켰다.

또한 순금 돼지를 두고 벌인 간장 제육볶음 먹방 팁 대결도 재미를 더했다. 돈스파이크는 불쇼를 펼쳤다. 하재숙은 대구에서 즐겨먹던 추억의 음식을 소환했고, 송영길은 수준 높은 요리 스킬을 선보였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