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엄마야’ 이인혜, 아이와 함께 도망 “숨어 살겠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나도 엄마야'/사진제공=SBS

SBS ‘나도 엄마야’/사진제공=SBS

SBS 아침연속극 ‘나도 엄마야’(극본 이근영, 연출 배태섭)에서 아기를 낳은 이인혜가 도망쳤다.

지난 22일 방송된 ‘나도 엄마야’ 18회에서는 지영(이인혜)이 아이를 낳았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경신(우희진)과 현준(박형준)이 성남(윤서현)을 통해 아기가 정상이라는 사실에 놀라고는 찾아나선다.

성남을 피해 옥탑방으로 온 지영은 아기를 방안에 눕혀서 달래고는 어머니 영란(홍영란)에게 전화를 건다. “성남에게 왜 알려줬느냐고” 따졌다. 심지어 “아기를 넘기라”고 영란이 말하자 그녀는 “모녀의 정을 끊을 각오도 하라”며 화를 냈다.

이어 그녀는 고모 기숙(정경순) 앞에서 “아기와 숨어 살겠다”고 이야기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모두들 자신을 잊었을 때 다시 나타나겠다”며 서러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극 후반부에 이르러 경신은 영란을 찾아가 자신이 아기의 엄마라는 사실을 알린다. 이어 병원에서 다시한번 아기의 상태를 확인했다. 또한 혜림(문보령)에게는 오진을 했다며 버럭 화를 내던 그녀는 현준에게 “아기가 태어나긴 했지만, 이혼 결심에는 변함없다”며 단호함을 보였다.

오는 25일 방송될 19회에서는 경신이 아기의 양육권을 가지겠다고 다짐한다. 경찰이 회사를 찾아왔다는 말에 놀라는 지영의 모습도 공개된다. 

‘나도 엄마야’는 대리모라는 이유로 모성을 박탈당한 여자가 온갖 난관에도 어렵게 찾아온 사랑을 쟁취, 마침내 가족의 소중함과 세상의 따뜻함을 알게 되는 이야기다. 배태섭 감독과 이근영 작가가 힘을 합친 작품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