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서 “비주얼 변신, 즐겁고 흥미로웠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가수 민서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수 민서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파격적인 스타일링에 도전한 가수 민서가 “주변에서도 놀랍다는 반응이 많았다”며 “재밌고 흥미로웠다”고 말했다. 20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신곡 ‘이즈 후(Is Who)?’ 발표 기념 쇼케이스에서다.

앞서 콘셉트 티저 사진에서 파격적인 화장과 헤어스타일, 의상으로 화제를 모았던 민서는 이날 “나 스스로도 엄청난 변신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팬들이나 주변 사람들이 다들 많이 놀랐다. ‘이즈 후?’라는 노래가 역동적이고 강렬해서 음악에 맞게 비주얼 변신도 해봤다”고 설명했다.

함께 작업한 조영철 프로듀서가 민서에게서 새로운 모습을 발견해 끄집어내줬다고 한다. 민서는 “완전히 새로운 시도여서 두렵기도 했다. 그래도 즐겁고 흥미로운 작업이었다”며 “앞으로도 다 보여주지 못했던 모습과 목소리, 음악을 보여줄 수 있을 거 같다”고 의지를 다졌다.

Mnet ‘슈퍼스타K7’을 통해 얼굴을 알린 민서는 지난해 ‘좋니?’의 답가 ‘좋아’를 히트시키며 크게 사랑받았다. 지난 3월 ‘멋진 꿈’, 4월 ‘알지도 못하면서’에 이어 ‘더 다이어리 오브 유스’의 세 번째 곡 ‘이즈 후(Is Who)?’를 20일 오후 6시 공개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