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빌보드, 태연 새 음반 호평..”가장 두드러진 젊은 여성 보컬리스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태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가수 태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미국 빌보드가 가수 태연의 세 번째 미니음반 ‘섬싱 뉴(Something New)’를 집중 조명했다.

빌보드는 지난 19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태연이 지난 18일 세 번째 미니음반을 발표하고, 어드벤처 영화를 연상하게 만드는 타이틀 곡 ‘Something New’의 뮤직비디오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줬다”고 했다.

아울러 “네오 소울 장르의 ‘Something New’를 통해 태연은 풍성한 보컬과 새로운 음악 스타일을 시도했다. 어떻게 아티스트로 성장하고 있는지 보여주는 적절한 예”라고 호평했다. 이어 “2007년 소녀시대로 데뷔한 태연은 10년 동안 가장 두드러진 젊은 여성 보컬리스트 중 한 명이다. 한국 음악 산업의 선두주자로 부상했다”고 덧붙였다.

이번 음반은 칠레·사우디아라비아·싱가포르·인도네시아 등 아이튠즈 종합 음반 차트 전 세계 12개 지역에서 1위를 기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