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모바일 게임 출시…프로그램 체험 기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운 우리 새끼' 모바일 게임 '달려라 미우새'/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모바일 게임 ‘달려라 미우새’/사진제공=SBS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가 모바일 게임으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SBS는 6월부터 앱스토어에서 ‘달려라 미우새’라는 이름의 러닝 액션게임을 선보였다.

‘달려라 미우새’는 미우새 캐릭터가 쫒아오는 바위에서 최대한 멀리 도망치는 캐주얼 게임. 멀리 갈수록 기록이 갱신된다. 게임 유저들의 기록 순위표가 공개돼 주변의 게임플레이어들과 점수를 비교해 볼 수 있다.

이 게임은 예능 ‘미운 우리 새끼’의 시청자들이 해당 프로그램 캐릭터인 ‘미우새’를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다각화 하고자 기획됐다. 시청자들은 지난해 출시한 미우새 카카오 이모티콘처럼 미우새 캐릭터를 사용하고 즐길 수 있게 됐다.

‘달려라 미우새’ 게임 앱 기획 담당자는 “미우새 캐릭터가 적용된 게임을 통해 시청자들이 좀 더 프로그램을 가깝게 느끼길 바란다. 또한 캐릭터의 인지도가 높아지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달려라 미우새’ 게임 출시와 함께 SBS의 공식 SNS 계정인 SBS NOW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등에서는 2주간 게임을 다운받은 네티즌들을 추첨해 피자와 미우새 캐릭터 인형 등 경품을 주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