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트트랙 국가대표 곽윤기, 성평등 캠페인 참여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곽윤기가 성평등 캠페인에 참여했다. / 사진제공=여성가족부

곽윤기가 성평등 캠페인에 참여했다. / 사진제공=여성가족부

쇼트트랙 국가대표 곽윤기 선수가 여성가족부 성평등 캠페인에 참여한다.

곽윤기는 18일 여성가족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2018 성평등 캠페인’ 영상에 등장해 성평등 문화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영상에서 곽윤기는 여성가족부 청년 참여 성평등 정책 추진단 ‘성평등 드리머’ 멤버이자 작가인 홍혜은과 대화를 하고 있다. 성평등의 가치가 ‘배려와 이해’라는 올림픽 정신과 일맥상통한다는 점에서 올림픽 메달리스트이자 여성가족부 성평등 보이스인 곽윤기가 캠페인에 참여하는 의미가 있다는 내용이다.

곽윤기는 여성가족부가 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해 운영하는 남성들의 모임인 ‘성평등 보이스’ 멤버로, 남성들의 성평등 인식 개선을 위해 언론 기고, 방송 출연, 캠페인 참여, SNS 게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올 초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이후 MBC ‘라디오스타’,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등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남다른 예능감을 발휘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