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5’ 강타 “예전 창법으로? 모창자들 노래 들어보고 결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히든싱어5’ 방송화면 캡처

가수 강타가 “아직 모창 능력자들의 노래를 들어보지 못한 상태”라고 말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5’에서다.

강타는 다섯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 ‘히든싱어’의 첫 번째 원조 가수로 나섰다. 이날 게스트로는 강타와 같이 그룹 H.O.T.로 활동한 토니안을 비롯해 H.O.T.의 라이벌 그룹 젝스키스 은지원·강성훈 등이 출연했다.

강성훈은 “강타가 예전 창법으로 노래를 부르는 것인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강타는 “사실 아직 모창 능력자들이 어떻게 준비를 해왔는지 못 들었다”면서 “1라운드 때 들어보면서 결정하겠다. 혹시 몰라서 예전 창법을 연습해왔다”고 설명했다.

이후 강타는 긴장한 표정으로 “가장 나답게 열심히 부르겠다”고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