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블랙핑크 컴백…’포에버 영’·’뚜두뚜두’ 반전 매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음중' 블랙핑크/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음중’ 블랙핑크/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블랙핑크가 MBC ‘쇼! 음악중심’에서 1년여 만에 컴백 무대를 펼쳤다.

블랙핑크는 16일 방송된 ‘쇼 음악중심’에서 데뷔 첫 미니앨범 ‘스퀘어 업’의 더블 타이틀곡인’뚜두뚜두’와 ‘포에버 영’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먼저 ‘포에버 영’ 무대에서 블랙핑크는 바다를 연상케 하는 블루 계열의 의상을 입고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세련된 비트에 청량감 넘치는 분위기, 귀에 쏙쏙 박히는 노래와 랩으로 관객들의 환호를 이끌었다.

이어 ‘뚜두뚜두’ 무대에서는 반전 무대를 선사했다.  강렬한 힙합 비트와 랩, 중독성 짙은 가사로 몸을 들썩이게 했다. 특히 물오른 미모와 성숙한 분위기로 성공적인 컴백을 알렸다.

이날 ‘쇼! 음악중심’에는 샤이니, 블랙핑크, 워너원, 유빈, AOA, 온앤오프, 우진영, 김현수, 프리스틴V, 엔플라잉, 더 이스트라이트, 유니티, NTB 등이 출연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