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5’ 김희정 PD “강타부터 전인권·싸이·케이윌·린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JTBC '히든싱어5'

사진제공=JTBC ‘히든싱어5’

‘히든싱어5’ 김희정 PD가 새로운 시즌의 ‘원조 가수’ 라인업을 공개했다. 15일 오전 11시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린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5’의 기자간담회에서다.

김희정 PD는 “첫 회 강타를 비롯해 전인권·싸이·케이윌·린 등이 ‘원조 가수’로 등장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이어 “후반부 라인업은 추후 공개하겠다”고 덧붙였다.

‘히든싱어5’는 3년의 재정비 시간을 갖고 새 시즌으로 돌아왔다. 오는 17일 오후 10시 30분 베일을 벗는다.

김희정 PD는 “이 프로그램의 매력은 가수의 역사를 볼 수 있다는 것”이라며 “음악이 줄 수 있는 향수와 추억, 공감대를 살릴 수 있는 가수를 고민해 섭외한다. 더불어 4곡 이상의 히트곡을 갖고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고민 끝에 아이돌 출신에 보컬리스트로 자리매김한 강타를 떠올렸다. 작사·작곡·프로듀싱 능력을 갖춘 가수이면서 시청자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고 강조했다.

시즌1부터 이번에도 MC를 맡은 전현무는 “강타 편 녹화 때 팬들도 굉장히 좋아했고, 뒤에서 지켜보면서도 아주 흐뭇했다”며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