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48’, 방송 D-Day…국프 사로잡을 韓日 연습생 등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프로듀스48' 1회 예고/사진제공=Mnet

‘프로듀스48’ 1회 예고/사진제공=Mnet

글로벌 아이돌 육성 프로젝트 Mnet ‘프로듀스48’이 15일 베일을 벗는다.

아이오아이와 워너원의 뒤를 이을 글로벌 걸그룹의 탄생 과정이 15일 시작해 12주 간 펼쳐질 예정. 한국과 일본에서 모인 96명의 출연자와 국민 프로듀서가 처음 만나는 ‘프로듀스48’ 첫 회의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국적은 다르지만 꿈은 같은 소녀들

‘프로듀스48’에는 일본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AKB48의 멤버가 참여해 한일 양국 연습생 총 96명이 출연한다. 연습생 과정을 거쳐 데뷔에 이르는 한국과 데뷔 후 성장해 나가는 일본의 상이한 아이돌 문화 때문에 출연자 간 차이가 느껴질 수밖에 없는 상황. 묘한 긴장감이 형성됐지만 연습생들은 결국 서로의 차이를 인정하고 같은 꿈을 향해 선의의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방송과 함께 투표 시작

AKB48 총선거에서 전체 300여 명 중 톱5 안에 드는 미야와키 사쿠라, 마츠이 쥬리나 등 인기 멤버들을 비롯해 AKB48 멤버 다수가 연습생으로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언어와 문화는 다르지만 또래의 순수함과 꿈을 향한 열정은 같다. 한국 참가자들은 애프터스쿨 출신의 이가은, 프로미스나인의 장규리 등 데뷔 경험이 있는 일부를 제외하고는 각 기획사에서 기본기와 실력을 키워온 연습생들이다.

응원하고 싶은 12명에게는 방송 시작과 동시에 ‘프로듀스48’ 공식 홈페이지와 G마켓 모바일 앱을 통해 투표할 수 있다.

국프 마음 사로잡을 퍼포먼스 퀸은 누구?

첫 회에서는 모든 출연진이 서로 처음 대면하게 된다. ‘프로듀스101’ 시리즈에서 빼 놓을 수 없는 소속사별 평가가 시작되는 것. 개인 등급이 처음 결정되는 무대인 만큼 트레이너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퍼포먼스가 중요하다.

연습생들은 남자 아이돌의 파워풀한 군무를 선보이는 가 하면 훌륭한 보컬 실력으로 모두의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준비가 미흡한 연습생에게는 트레이너들의 여과 없는 지적도 이어졌다.

첫 회를 앞두고 15일 오후 6시에는 ‘프로듀스48 프롤로그’가 방송된다. ‘프로듀스48’ 지원 당시의 첫 미팅 영상이 최초 공개된다.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했던 정세운, 유선호, 타카다 켄다와 가수 이석훈이 진행을 맡는다.

글로벌 아이돌 육성 프로젝트 ‘프로듀스48’은 15일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Mnet과 일본 BS스카파에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