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4’ 출신 다언, 15일 싱글 ‘내 앞에서 꺼져’ 발매…본격 활동 시작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내 앞에서 꺼져' 앨범 커버/사진제공=CKP컴퍼니

‘내 앞에서 꺼져’ 앨범 커버/사진제공=CKP컴퍼니

Mnet ‘슈퍼스타K4’ 출신 신인 가수 다언의 데뷔 싱글 ‘내 앞에서 꺼져’가 15일 공개된다.

다언은 15일 정오 데뷔 싱글 ‘내 앞에서 꺼져’를 발매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내 앞에서 꺼져’는 ‘슈퍼스타K4’에 함께 출연한 가수 테이커스의 양경석이 작사, 작곡, 편곡, 프로듀싱을 맡아 기대를 더한다. 따뜻한 느낌의 피아노와 차가운 느낌의 악기들의 어우러짐이 돋보이는 신스팝 스타일의 곡이다.

소속사는 “감성적인 악기의 라인들이 누구나 한번쯤 떠올려 볼 수 있는 이별의 아픈 순간들을 기억나게 할 것”이라며 “이별 후 우연히 만난 옛 연인의 미안하다는 거짓말에 ‘이젠 정말 끝났다’고 말하는 여자의 아픈 순간을 담아냈다”고 설명했다.

‘내앞에서 꺼져’의 작곡과 편곡에는 MC몽, 슈프림팀 등과 작업한 유명 작곡가 송기홍이 함께했다. 리믹스에는 프로듀서 Dexter가 참여했다. 다언은 팝, 소울, 발라드를 비롯해 장르에 구애받지 않는 실력파 여성 솔로 아티스트로 능력을 선보이겠다는 각오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