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수항, ‘식샤3’에 엘리트 신입사원 役 합류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신수항 /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신수항 /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배우 신수항이 tvN 새 월화드라마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극본 임수미, 연출 최규식, 이하 ‘식샤3’)에 엘리트 신입사원 역으로 출연한다.

15일 소속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는 “신수항이 ‘식샤3’에서 식품회사 신제품 개발팀 사원 재무 역할에 캐스팅됐다. 첫 방송을 앞두고 한창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합류 소식을 밝혔다.

‘식샤3’은 서른 넷, 슬럼프에 빠진 구대영(윤두준)이 ‘식샤님’의 시작을 함께했던 이지우(백진희)와 재회하면서 스무 살 그 시절의 음식과 추억을 공유하며 상처를 극복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신수항이 맡은 재무는 선우선(안우연) 팀장이 이끄는 식품회사 개발팀 신입사원으로 해외 유학파 출신의 유능한 인재로 꼽히는 인물이다. 재무는 부드러운 외모와 달리 거침없는 직설화법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줄 때도 있으나 미워할 수 없는 매력을 지닌 캐릭터이다.

신수항은 드라마 ‘마녀의 연애’ ‘빛나는 로맨스’, 가수 박보람의 뮤직비디오 ‘연애할래’에서 풋풋한 미소년 외모로 눈도장을 찍었다. 관객수 700만 명을 돌파한 흥행작 ‘인천상륙작전’에서는 해군 첩보부대 대위 장학수(이정재)를 마지막까지 보좌하며 조명탄을 건넸던 대원 강봉포로 존재감을 보여줬다.

‘식샤3’은 오는 7월 16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