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오는 16일 홍콩서 단독 팬미팅 개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러블리즈 홍콩 팬미팅 포스터/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러블리즈 홍콩 팬미팅 포스터/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러블리즈가 대만에 이어 홍콩에서 단독 팬미팅을 연다.

러블리즈는 오는 16일 홍콩 KITEC ROTUNDA 3 공연장에서 ‘러블리즈 아시아 투어 ‘더 팬’ 인 홍콩(Lovelyz Asia Tour ‘THE FAN’ In Hong Kong)’이라는 타이틀로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

앞서 지난해 12월 9일 대만 ATT SHOWBOX에서 ‘2017 러블리즈 퍼스트 쇼케이스 인 타이완(2017 LOVELYZ 1st SHOWCASE IN TAIWAN)’ 단독 팬미팅을 가지며 현지 팬들과 만났다.

이번 홍콩 팬미팅에서 러블리즈는 각종 라이브 무대, 토크 타임, 게임 등 다양한 코너를 진행할 예정이다.

홍콩 첫 단독 팬미팅을 앞둔 러블리즈는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대만에 이어 홍콩 팬들을 만나게 돼 정말 기쁘고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니 많이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남겼다.

러블리즈는 지난 4월 네 번째 미니앨범 ‘치유(治癒)’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그날의 너’로 활동을 펼쳤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