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비서→부회장 “장난 좀 쳤어요…그만 둘 거니까”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박민영/ 사진=박민영 인스타그램

박민영/ 사진=박민영 인스타그램

배우 박민영이 비서에서 부회장으로 신분상승했다.

박민영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회장님 죄송합니다. 장난 좀 쳐봤어요 #그만둘거니까” 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박민영은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촬영 현장에서 대본에 열중하고 있다. 특히 명패에 ‘부회장 김미소’가 눈길을 끈다. 극 중 비서인 김미소가 부회장인 척 하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박민영이 출연하는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