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X차은우, 대본 연습 현장 포착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왼쪽부터) 조우리, 차은우, 임수향, 곽동연 / 사진제공=JTBC

(왼쪽부터) 조우리, 차은우, 임수향, 곽동연 / 사진제공=JTBC

JTBC 새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배우들이 한 자리에 모여 대본 연습을 가졌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성형수술로 미인이 된 여자가 대학 입학 후 진짜 아름다움을 찾게 되는 과정을 그린다.

지난달 30일 상암동 JTBC 본사에서 있었던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대본 연습 현장에는 최성범 감독과 최수영 작가를 비롯해 배우 임수향, 차은우, 조우리, 곽동연, 박주미, 우현, 도희, 최성원, 이태선 등 주요 출연진들이 참여했다.

여자주인공 강미래 역의 임수향은 첫 연습인데도 캐릭터에 깊게 몰입했다. 성형수술 후 달라진 주변 반응에 낯설어하는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했다. 남자주인공 도경석을 맡은 차은우는 훈훈한 외모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시선을 끌었다. 이 외에도 모태 미녀 현수아 역의 조우리, 미래를 짝사랑하는 연우영 역의 곽동연, 미래의 절친한 친구 오현정 역의 도희 등이 신선한 에너지를 더했다고 한다.

최성범 감독은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어릴 적부터 못생겨서 놀림 받던 미래가 성형으로 새 삶, 새 사회, 대학으로 들어가 인물과 관계를 맺어가며 예상치 못했던 경험을 하면서 ‘내적 성장’을 하는 드라마”라며 “성장에 포인트를 두고 지금껏 등장했던 성형을 다룬 드라마와는 또 다른 비범한 드라마를 만들고 싶다”고 밝혔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스케치’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송 예정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