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하이’ 조원선, “함께 작업하고 싶은 아티스트는 자이언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파워FM '존박의 뮤직하이'/사진제공=SBS

SBS 파워FM ‘존박의 뮤직하이’/사진제공=SBS

SBS 파워FM ‘존박의 뮤직하이'(이하 ‘뮤직하이’)에 가수 조원선이 자이언티와 협업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14일 오전 방송된 ‘뮤직하이’에는 9년 만의 신곡 ‘서두르지 말아요’로 컴백한  조원선이 출연했다.

이날 조원선은 “함께 작업하고 싶은 아티스트는 누구냐”는 질문에 가수 자이언티를 꼽았다. “자이언티가 이렇게 유명해지기 전부터 생각해왔다. 하지만 이후 다른 분들과 작업을 많이 해서 나는 굳이 안 해도 되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존박과의 듀엣으로 화제를 모은 이번 신곡에 대해서 대화했다. DJ 존박은 “데모 버전을 듣자마자 이 노래는 내가 꼭 부르고 싶었다. 내가 듀엣으로 부른 노래 중에 가장 만족하고 스스로도 가장 많이 듣는 노래”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요즘 매일 듣고 있다. 내가 불렀지만 미련 없이 너무 잘 부른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조원선은 “존박 덕분에 좋은 노래가 나왔다”고 답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 외에도 조원선은 라디오를 통해 랩퍼 도끼와의 협업 뒷 이야기를 밝혔다.

‘뮤직하이’는 매일 오전 12시~2시까지 방송된다. 조원선이 출연했던 ‘마이 플레이리스트’ 코너는 홈페이지를 통해 다시 들을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