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식클럽’ 김태우 “김구라는 성격이 ‘후추’…모든 맛을 지배해”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N '우리 동네 맛집 탐방, 미식클럽'/사진제공=MBN

MBN ‘우리 동네 맛집 탐방, 미식클럽’/사진제공=MBN

MBN ‘우리 동네 맛집 탐방, 미식클럽'(이하 ‘미식클럽’)에서 김구라가 후추에 대한 남다른 사랑을 펼친다.

오는 1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될 ‘미식클럽’에서는 카레를 주제로 이야기하던 중 김구라가 “인도 카레를 먹을 때 후추를 엄청 넣어서 먹는다”며 남다른 식성을 공개한다.

이를 듣던 god 김태우는 “계속 보니까 구라 형은 성격이 후추 같다. 톡 쏘면서도 후추 맛이 음식의 모든 맛을 지배하지 않나? 그런 점이 닮았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날 미식객들은 한남동 ‘빅데이터∙지역민 1위’ 맛집을 찾아 평가에 나선다. 빅데이터 1위 식당을 방문한 김태우는 “기본적으로 음식에 후추를 많이 쓰시는 것 같다”고 맛을 평가했다.

그러자 김구라는 “그래서 내가 좋아하는 맛이다. 너무 맛있다”고 무한 후추 사랑을 드러냈다. 음식을 맛본 멤버들 모두 “후추요정, 구라가 좋아할 맛”이라고 외쳤다.

‘미식클럽’은 빅데이터∙지역민 1위 맛집을 공개해 생생한 음식 평을 전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