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스퀘어 업’ 체험 공간 마련…오는 16일 전시 시작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블랙핑크 '스퀘어 업(SQUARE UP)' 콘셉트 팝업 진행/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 ‘스퀘어 업(SQUARE UP)’ 콘셉트 팝업 진행/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의 첫 미니앨범 ‘스퀘어 업(SQUARE UP)’을 체험할 수 있는 콘셉트 팝업이 열린다.

블랙핑크 콘셉트 팝업 ‘BLACKPINK AREA [SQUARE UP]’은 오는 16일부터 24일까지 서울 서교동 블핑하우스에서 진행된다. 블랙핑크의 첫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촬영했던 ‘블핑하우스’에 마련돼 더욱 뜻깊다. 콘셉트 팝업은 기간 내 오후 4시부터 10시까지 운영된다.

‘BLACKPINK AREA [SQUARE UP]’은 팬들이 직접 즐기고 경험하는 전시를 통해 블랙핑크의 ‘스퀘어 업’ 앨범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다.

관람객들은 콘셉트 팝업 입구에서 스탬프 카드를 받은 후 ‘스퀘어 업’ 앨범 소개, 뮤직비디오 및 블랙핑크 사진 전시, 뮤직비디오 콘셉트 전시, ‘스퀘어 업’ 게임존, 앨범 콘셉트 영상 포토존 등을 즐길 수 있다. 단계별 다양한 전시와 게임을 통해 ‘스퀘어 업’을 달성하면 선물을 받을 수 있다.

현장 방문 인증샷을 찍어 SNS에 올린 팬들에게는 즉석에서 한정판 스티커를 증정한다.

이 외에도 해시태그 #BLACKPINKAREA_SQUAREUP #YGSELECT_PICTALK와 함께 SNS에 사진을 업로드하면 매일 1장의 베스트 사진을 선정해 블핑봉 또는 사인CD를 선물한다. YG SELECT PICTALK에서도 하트수를 가장 많이 받은 사진을 올린 팬에게 사인된 블핑봉, 사인CD, 적립금을 증정할 예정이다.

블랙핑크는 오는 15일 오후 6시 데뷔 첫 미니앨범 ‘스퀘어 업’을 발매한다. ‘스퀘어 업’은 ‘싸워 보자’ ‘붙어 보자’라는 뜻으로 ‘당당하게 맞서자’라는 메시지를 담았다. 앨범 발표 직전인 같은 날 오후 5시에는 컴백 기념 V라이브를 개최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