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파니, 오는 28일 미국서 솔로 음반 발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티파니 솔로음반 표지 / 사진제공=아마존 홈페이지 캡처

티파니 솔로음반 표지 / 사진제공=아마존 홈페이지 캡처

미국의 패러다임 탤런트 에이전시와 손잡은 그룹 소녀시대 티파니가 오는 28일 솔로 음반을 발매한다.

14일 미국 인터넷 종합 쇼핑몰 아마존에 게시된 티파니의 새 음반 정보에 따르면 티파니는 ‘티파니 영(TIFFANY YOUNG)’이라는 이름으로 솔로 음반 ‘오버 마이 스킨(Over My Skin)’을 발매한다. 음반 표지는 신비롭고 청순한 분위기로 연출돼 눈길을 끈다.

티파니는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이던 2016년 ‘아이 저스트 워너 댄스(I Just Wanna Dance)’ 음반으로 솔로 데뷔했다. 복고적인 분위기의 동명 타이틀곡으로 국내 음원 차트 상위권에 올랐다. 평단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티파니는 지난해 10월 SM엔터테인먼트와 결별한 후 미국 유학길에 올라 연기 및 음악 공부에 전념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