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백승렬, ‘LG VS 기아’ 시구에 애국가 가창까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배우 백승렬. / 사진제공=CI ENT

뮤지컬 배우 백승렬. / 사진제공=CI ENT

뮤지컬 배우 백승렬이 프로야구 시구에 나선다. 오는 15일 서울 잠실 야구장에서 열리는 LG 트윈스와 KIA타이거즈의 경기에 오른다.

그는 경기에 앞서 애국가도 제창하며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백승렬은 지난 4월 MBC 드라마넷, MBC MUSIC을 통해 방송된 뮤지컬 공개 오디션 프로그램 ‘캐스팅콜’에서 섬세한 연기력과 가창력으로 주목받았다. 심사위원단의 만장일치로 캐스팅에 합격하며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소속사 CI ENT 관계자는 “데뷔 후 처음 시구자와 애국가 가창자로 선정돼 감회가 남다르다. 앞으로도 백승렬은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현재 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의 주인공 레드 버틀러 역으로 출연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