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한 번 더 기회 준다”…180도 달라진 뚝섬 사장님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편/사진제공=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편/사진제공=SBS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편에서 백종원이 각 가게 사장님들을 불러 모은 긴급 소집 현장과 그 후 180도 달라진 사장님들의 모습이 방송된다.

지난주 방송된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백종원이 성수동 뚝섬의 골목식당 실태를 점검했다. 백종원은 방송 사상 최초로 먹던 음식을 뱉는가하면 날카로운 독설로 답답함을 토로했다.

오는 15일 방송에서 백종원은 연예인 식당의 테이X배윤경을 비롯해 네 곳의 식당 사장님들을 불러 모아 미션을 전달한다. 백종원은 기본기도 되어있지 않은 사장님들에 진심 어린 조언을 하며 “일주일의 시간을 줄 테니 제대로 된 음식을 만들어 와라”고 한 번 더 기회를 준다.

골목 사장님들은 가장 큰 문제로 지적됐던 위생 상태부터 고쳐나가기 시작했다. 경양식 사장님은 모든 고기를 당일 소진하는 것을 원칙으로 정해 재료관리에 신경 썼다. 족발집 사장님은 조리도구를 모두 스테인레스로 교체하며 절치부심했고, 장어집 사장님은 문제가 됐던 장어와 해물 등 식재료를 버림으로써 장사에 대한 진정성을 보였다.

사장님들은 음식에도 변화를 주기 시작했다. 경양식집 사장님은 명문대 출신 학구파답게 요리 관련 서적을 보며 새로운 메뉴를 개발했고, 족발집 사장님은 여러 가지 버전의 매운 양념 만들기를 시도했다. 샐러드집 사장님은 뚝섬 골목을 돌며 새로 만든 샐러드의 시식회를 열기도 했다. 장어구이집은 한동안 영업을 중단하며 메뉴 개발을 하겠다고 선언했다.

본격적인 미션 시작에 앞서 MC 조보아는 각 가게들을 방문해 “일주일간 노력한 메뉴로 손님들의 리얼 평가를 받는 것”이라며 깜짝 과제를 통보했다. 골목사장님들은 예상치 못한 미션에 당황하기도 했다.

백종원의 특별미션을 건네받은 뚝섬 골목식당 사장님들의 열혈 연습 현장은 오는 15일 오후 11시 20분에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