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미키, ‘큐티 호러’ 소녀들의 유쾌한 뮤비 촬영 현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우주미키 '짜릿하게' 메이킹/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우주미키 ‘짜릿하게’ 메이킹/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프로젝트 유닛 우주미키가 싱글 ‘짜릿하게’(STRONG)의 뮤직비디오 촬영 비하인드 영상을 공개했다.

우주소녀와 위키미키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와 판타지오뮤직은 지난 13일 오후 공식 SNS 채널에 우주미키의 싱글 ‘짜릿하게’(STRONG) 뮤직비디오 촬영 메이킹 영상을 게재했다.

강렬한 비비드 컬러의 배경에서 촬영된 뮤직비디오는 상큼 발랄한 우주미키의 호러 연기가 이목을 끈다. 우주미키는 경쾌한 멜로디에 귀여운 안무와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함께 선보였다.

루다와 설아는 “부자 콘셉트로 찍고 있다”며 액세서리를 자랑하는 장난끼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도연은 루다와 함께한 촬영을 재치 있게 설명했다. “루다 언니를 골탕 먹이려 초록색 아이스크림을 녹이는 중인데 알고 봤더니 언니가 귀신이어서 제가 도망 나가는 장면”이라고 말했다. 이어 “아이스크림이 가장 아까웠다”며 엉뚱한 매력을 드러내기도 했다.

우주미키는 귀여운 호러 연기를 펼치고 서로 장난도 치며 활영장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들었다. 하루 종일 이어진 촬영에 깜빡 잠이 드는 모습을 비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우주미키는 우주소녀의 설아, 루다와 위키미키의 도연, 유정이 뭉친 스페셜 유닛이다. 지난 1일 싱글 ‘짜릿하게’(STRONG)를 발표했으며, 활발한 프로젝트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