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유리,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홍보대사 위촉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우 권유리/사진제공=소속사

배우 권유리/사진제공=소속사

소녀시대 출신 배우 권유리가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홍보대사로 활약한다.

권유리는 오는 7월 열리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공식 기자회견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권유리는 소녀시대로 데뷔해 ‘다시 만난 세계’ ‘Gee’ ‘소원을 말해봐’ 등을 불렀다.드라마 ‘동네의 영웅’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 ‘피고인’, 영화 ‘노브레싱’ 등에 출연했다. 현재 웹툰 원작 드라마 ‘마음의 소리’ 시즌2와 3에 애봉 역으로 합류해 하반기 방송을 앞두고 있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국내 유일의 음악영화제다. 매년 음악·영화를 사랑하는 배우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오는 8월 9일부터 14일까지 제천시 일원에서 열리며 100여 편의 음악영화와 함께 30여 팀의 공연을 준비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