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모스크바·베를린·파리 공연 매진…2만여 팬들과 뜨거운 만남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갓세븐 월드투어 모스크바, 베를린, 파리 공연/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갓세븐 월드투어 모스크바, 베를린, 파리 공연/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갓세븐(GOT7)이 월드투어 첫 유럽 공연을 통해 2만여 팬들과 만나 에너지 넘치는 무대를 선사했다.

갓세븐은 지난 6일 러시아 모스크바의 아드레날린 스타디움, 8일 독일 베를린의 벨로드롬, 10일 프랑스 파리의 르 제니스에서 2018년 월드투어 ‘GOT7 2018 WORLD TOUR <EYES ON YOU>’의 유럽 콘서트를 개최했다. 각각 6000석, 7500석, 6500석을 모두 매진시키고 총 2만여 팬들과 함께 했다.

갓세븐은 ‘니가 하면’ ‘HARD CARRY’ ‘Never Ever’ ‘Look’ 등 기존 히트곡들을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함께 선보였다. 또한 진영·뱀뱀, JB·마크·영재, 잭슨·유겸의 유닛 스테이지 등 월드투어를 위해 준비한 색다른 볼거리도 제공했다.

모스크바, 베를린, 파리의 팬들은 한국어 가사의 노래를 따라하며 열띤 호응을 보냈다. 이에 멤버들은 현지어로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지난 5월 4일부터 6일까지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가진 서울 공연으로 월드투어를 개시한 갓세븐은 방콕, 마카오에 이어 모스크바, 베를린, 파리 등 유럽 공연을 마쳤다. 오는 16일 타이베이, 30일 자카르타를 거쳐 토론토, LA, 휴스턴, 뉴욕, 멕시코시티, 부에노스아이레스, 산티아고, 싱가포르, 홍콩 등 8월말까지 전 세계 17개 도시에서 월드투어 무대를 이어간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