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주년’ 방탄소년단 “아미의 달 같은 존재가 되겠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BTS_페스타_프롬파티_2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데뷔 5주년을 맞아 페스타 프롬 파티를 열고 “아미(방탄소년단 팬클럽)의 달 같은 존재가 되겠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13일 저녁 서울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페스타(FESTA)’ 하이라이트인 ‘2018 방탄소년단 프롬 파티(2018 BTS PROM PARTY)’를 열었다. 이날 행사는 ‘리뷰 & 프리뷰(RE;VIEW & PRE;VIEW)’를 부제로 방탄소년단의 과거와 미래를 이야기했다.

방탄소년단은 멤버들의 익명 댓글을 통해 서로의 속마음을 알아보는 ‘전하지 못한 진심’, 데뷔부터 현재까지 발표한 댄스곡에 맞춰 안무를 소화하는 ‘랜덤 플레이 댄스’, 일곱 멤버가 직접 문제를 내고 푸는 ‘방탄고사’ 등 다양한 코너를 통해 팬들과 함께 유쾌한 시간을 이어 나갔다.

또한 멤버들이 특별히 준비한 유닛 무대와 함께 ‘버터플라이(Butterfly)’, ‘웨일리언 52(Whalien 52)’, ‘앙팡만(Anpanman)’, ‘파이드 파이퍼(Pied Piper)’, ‘페이크 러브(FAKE LOVE)’ 등의 무대를 보여줬다.

방탄소년단은 “아미 여러분 덕분에 좋은 추억을 가지고 데뷔 5주년을 맞이할 수 있어 무척 기쁘고 행복하다”며 “이제 방탄소년단이 아미의 달(Moon) 같은 존재가 되고 동시에 행복을 이끄는 문이 되겠다. 시간이 흘러도 소중한 것들을 지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