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박-박규영-정건주, ‘참치와 돌고래’ 출연 확정… 9월 방송 예정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윤박(왼쪽부터), 박규영, 정건주/사진제공=JYP 엔터테인먼트

배우 윤박(왼쪽부터), 박규영, 정건주/사진제공=JYP 엔터테인먼트

JYP 엔터테인먼트의 배우 선후배가 KBS2 단막극을 통해 뭉친다.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윤박, 박규영, 정건주는 KBS2 드라마 스페셜 ‘참치와 돌고래’에서 연기 호흡을 맞춘다. ‘참치와 돌고래’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며, 동네 수영장에서 펼치는 예측불허 로맨스를 다룬 작품이다.

윤박은 수영장 초급반 2년 차 강사 ‘한유라’ 역을 맡았다. 한유라는 겉으로는 굉장히 퉁명스럽지만 알고보면 속 깊은, 전형적인 츤데레 스타일의 남자다.

박규영은 영화 같이 멋진 사랑을 꿈꾸는 미술학원 강사 ‘강현호’를 연기한다. ‘금사빠’에 모태솔로인 강현호는 엄마의 등쌀에 떠밀려 수영장에 등록했다가 한 남자에게 첫눈에 반하게 된다.

정건주는 박규영과 같은 수영장에 다니는 ‘조우진’ 역에 캐스팅 됐다. 건장한 체격에 수준급 수영 실력까지 갖춰 ‘돌고래’라는 별명이 붙은 인물이다.

수영장을 배경으로 한 작품인 만큼 배우들은 수영 레슨은 기본, 고난이도의 수중 촬영까지 진행하는 열정을 불태우고 있다.

‘참치와 돌고래'(극본 이정은, 연출 송민엽)는 오는 9월 방영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