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연, 기부로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정가은·한재석 지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채연. / 사진=채연 SNS

가수 채연. / 사진=채연 SNS

가수 채연이 ‘2018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지목받으며 기부를 했다.

그룹 에이스(A.C.E) 김병관의 지목을 받은 채연은 지난 11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루게릭 요양병원 건립을 위한 아이스버킷 챌린지 운동에 기부로 참여할까 한다. 이 작은 운동이 널리 퍼져서 많은 루게릭 환우들에게 희망과 응원의 메시지가 힘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며 “홈페이지에 나와 있는 문구처럼 아이스버킷 챌린지가 유행으로 끝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채연은 디자이너 박윤희와 배우 정가은, 한재석을 지목했다.

‘2018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국내 최초의 루게릭 요양 병원 건립을 위한 캠페인이다. 가수 션을 시작으로 많은 연예인이 동참하며 의미를 더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