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룡, ‘예쁜누나’ 변태 공차장→검사 ‘변신’…OCN ‘플레이어’ 합류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이화룡/ 사진제공=래몽레인

이화룡/ 사진제공=래몽레인

배우 이화룡이 OCN 드라마 ‘플레이어’에 합류한다.

‘플레이어’는 천재 사기꾼, 자타 공인 최고의 해커, 천부적 드라이버, 타고난 싸움꾼 등 각 분야에 뛰어난 재능을 갖고 있는 선수들의 통쾌한 복수극을 그린 드라마로 송승헌, 정수정, 이시언이 출연을 확정 했다.

이화룡은 극 중 중앙지검 1차장인 강성우 역할을 맡았다. 정의와 사명감 보다는 뇌물과 비리를 더 가까이 두고 지내며, 검찰 내에 장인규 검사와 대척 점에 서있는 인물이라고.

최근 종영한 JTBC 금토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 변태 차장 ‘공철구’를 연기하며 씬 스틸러 배우로 인정 받은 이화룡은 ‘플레이어’를 통해 180도 연기변신에 도전한다.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새로운 모습을 예고해 드라마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2일 소속사 래몽래인은 “대본 리딩을 시작으로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이전과는 다른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올 이화룡의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플레이어’는 ‘보이스2’ 후속으로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