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 시즌2’, 월요 예능 시청률 1위…장신영♥강경준 컴백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장신영♥강경준 부부의 컴백으로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킨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 월요 예능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12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1일 방송된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은 가구 시청률 8.1%, 최고 9.05%, 2049 타겟 시청률 3.6%(이하 수도권 2부 기준)로 월요 예능 시청률 1위에 등극했다.

이 날 ‘너는 내 운명’에서는 한화 이글스 시구 주자로 초청받은 인교진의 이야기와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패러디 한 공익광고 촬영에 나선 이무송, 노사연 부부의 마지막 에피소드가 공개됐다. 특별 MC로는 가수 박정현이 출연해 결혼 1년 차 신혼 생활을 밝혔다.

큰 화제를 모은 것은 지난 5월 결혼식을 올리고 ‘장강부부’가 돼 ‘너는 내 운명’을 다시 찾은 장신영, 강경준이었다. 녹화일 기준으로 결혼 10일 차를 맞은 두 사람은 스튜디오에 함께 출연해 근황을 밝힌 한편, 방송 최초로 두 사람의 결혼식 현장과 일상도 공개했다.

주례 없이 야외 결혼식으로 펼쳐진 두 사람의 결혼식. 마치 드라마 속 한 장면을 방불케하던 두 사람은 혼인 서약서를 읽어 내려가던 중 “서로에게 힘든 결정이었다”는 문구에서 동시에 눈물을 터트렸다. 이제껏 ‘너는 내 운명’을 통해 두 사람의 결혼 준비 과정을 지켜보았던 만큼 이들의 결혼식이 더욱 뭉클하고 감동적으로 다가왔다.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보던 서장훈 마저 눈물을 훔쳤다.

두 사람의 서약에 이어 장신영의 아들 정안이 반지를 들고 등장했다. 스튜디오에서 조용히 눈물을 흘리던 강경준은 “정안이가 상처를 받을까 미안했다. 우리는 축하를 받는 자리이지만 아이 입장에서는 그렇지 않을 수 있다”며 조심스러워했다.

뒤이어 공개된 일상 VCR에서 강경준은 친구이자 아빠이자 삼촌으로서 정안을 살뜰히 챙기고 있었다. 강경준은 “여섯 살 때부터 봤다. 서로 묵묵히 좋아하다 보니 이제는 너무 좋은 사이다”며 “정안이가 절 찾아주는 게 너무 고맙다. 아이 마음은 싫으면 싫은 것이지 않나. 절 좋아해 줘서 고맙고 감사하다”고 말하며 정안 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강경준은 또 “결혼을 하고 나니까 정말 좋다”고 거듭 말하며 사랑꾼의 면모도 잊지 않았다.

‘너는 내 운명’은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