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닛산 스티다움 공연으로 단일투어 100만 관객 동원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일본 닛산 스타디움에서 3일간 단독 콘서트를 연 그룹 동방신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일본 닛산 스타디움에서 3일간 단독 콘서트를 연 그룹 동방신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동방신기가 닛산 스타디움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공연으로 동방신기는 ‘단일투어 100만 관객을 돌파’라는 신기록을 세우게 됐다.

동방신기는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일본 요코하마 닛산 스타디움에서 ‘동방신기 라이브투어 – 비긴 어게인 스페셜 에디션 인 닛산 스타디움(‘東方神起 LIVE TOUR ~Begin Again~ Special Edition in NISSAN STADIUM)’을 열고 22만 5000여 명의 관객들을 불러 모았다. 지난해 11월 삿포로돔을 시작으로 도쿄돔, 후쿠오카 야후오쿠돔, 나고야 돔, 오사카 쿄세라돔에서 공연하며 78만 명의 관객을 운집시킨 동방신기는 ‘비긴 어게인’ 투어로만 100만 명이 넘는 관객들을 동원했다. 해외 가수 단일투어 사상 최다 관객 기록이다.

이날 공연에서 동방신기는 ‘B.U.T(BE-AU-TY)’, ‘섬바디 투 러브(Somebody To Love)’, ‘와이(Why?, Keep Your Head Down)’, ‘휴머노이드(Humanoids)’, ‘원 앤 온리 원(One And Only One)’, ‘랏 탓 탯(Rat Tat Tat)’ 등의 히트곡 무대와 미발표 신곡인 ‘로드(Road)’ 등의 무대를 펼쳤다.

또한 유노윤호는 작년 9월 발표곡 ‘드롭(DROP)’을, 최강창민은 일본 유명 그룹 엑스재팬의 히트곡 ‘포에버 러브(Forever Love)’를 각각 솔로 무대로 선보였다. 3시간 30여분 동안 24곡 무대로 관객들을 열광시켰다.

관객들은 공연 내내 기립한 채 노래를 따라 부르고 동방신기를 상징하는 야광봉과 깃발, 멤버들의 이름이 쓰인 부채 등을 흔들며 연호했다. 투어 마지막 공연인 지난 10일에는 일본 최대 위성채널 방송사 와우와우를 통해 생중계되기도 했다.

동방신기의 닛산 스타디움 콘서트를 집중 보도한 일본 현지 매체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동방신기의 닛산 스타디움 콘서트를 집중 보도한 일본 현지 매체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현지 매체들도 동방신기의 이번 공연을 집중 보도했다. 도쿄주니치스포츠, 스포츠닛폰, 산케이스포츠, 닛칸스포츠, 데일리스포츠, 스포츠호치 등은 동방신기의 100만 관객 돌파 기록과 콘서트 내용을 상세히 전했다. 또한 니혼TV 슷키리, 집(ZIP), 폰(PON!), 후지TV 메자마시테레비, TBS 하야도키! 등 현지 유명 아침방송도 동방신기의 공연을 소개하며 관심을 드러냈다.

동방신기는 오는 9월 팬들과 가깝게 호흡할 수 있는 아레나&돔 투어를 12개 지역에서 총 32회에 걸쳐 개최한다. 이에 앞서 오는 7월 25일에는 일본 새 싱글 ‘로드’를 발매할 예정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