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은, ‘김비서’ 박민영 소개팅 상대로 등장…박서준 질투 활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병은 / 사진제공=tvN

박병은 / 사진제공=tvN

방송과 동시에 뜨거운 화제를 불러 일으키며 수목 드라마 판도를 뒤흔든 tvN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 배우 박병은이 카메오로 출연한다.

tvN에 따르면 박병은은 오는 13일 방송될 3회에 김미소(박민영)의 소개팅 상대 역으로 등장한다.

 

박병은은 종영한 tvN 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를 통해 호흡을 맞췄던 박준화 감독과의 의리로 카메오 출연을 흔쾌히 수락했고 한다.

극 중 박병은이 맡은 소개팅 상대역은 ‘준수한 외모, 평범한 집안, 다정다감의 극치’라는 김미소의 이상형에 딱 부합하는 남자다. 더불어 ‘맛집 매니아’이자 ‘검색 능력자’라는 장점까지 갖춘 인물로 이영준(박서준)의 질투심에 불을 붙인다.

지난 5월 촬영에서 박병은은 캐릭터 분석은 물론이고 이에 맞는 대사톤과 섬세한 손 동작, 코믹 애드리브까지 준비하는 등 연기 열정을 보여줬다.  온몸을 내 던진 박병은의 코믹 열연에 컷 소리와 함께 촬영장은 웃음바다가 됐고 박 감독은 흡족한 미소와 함께 엄지를 치켜세웠다는 후문이다.

박 감독은 “당시 드라마 출연 중이어서 바빴을 텐데도 연락 한 통에 달려와준 박병은에게 진심으로 고맙다. 캐릭터 연구까지 철저히 준비해온 그의 모습에 감동했다”고 밝혔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