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수미 입담에 시청률 20%대 유지…일요 예능 1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의 시청률이 20%대를 유지했다.

1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0일 방송된 ‘미우새’는 전국 기준 1부 15.3%, 2부 20.3%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1부 16.3%, 2부 20.9%보다 각각 1%포인트, 0.6%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그러나 동시에 일요 전체 예능 1위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김수미가 특별 출연해 남편과의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시선을 붙들었다.

동시간대 방송된 KBS 2TV ‘개그콘서트’는 5.9%, MBC ‘부잣집아들’은 1부 5.4%, 2부 10.1%, 3부 10.0%, 4부 10.3%을 기록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