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석, 올해 초 일반인 여성과 재혼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오만석,정글의법칙

배우 오만석/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오만석이 올해 초 일반인 여성과 결혼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0일 소속사 좋은사람컴퍼니에 따르면 오만석은 2016년부터 교제하던 여성과 간소하게 가족 예식을 올리고 부부의 연을 맺었다. 소속사 측은 “상대방이 비연예인 관계로 조심스러운 상황이라 미리 알려드리지 못한 점 양해 부탁드린다”며 “오만석을 향한 따뜻한 관심과 응원에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앞으로 더 좋은 연기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오만석은 2001년 영화 의상 디자이너와 결혼했으나 6년 만에 이혼했다. 싱글 대디로 딸을 키우다가 지금의 아내를 만나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두 사람의 교제는 지난해 5월 언론을 통해 알려졌다.

1999년 연극 ‘파우스트’로 데뷔한 오만석은 드라마, 영화, 연극, 뮤지컬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올해 초 종영한 tvN ‘현장토크쇼 택시’, 현재 방송 중인 SBS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활약하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