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현희, 오늘(10일) 13세 연하 일반인과 결혼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SBS '정글의 법칙 in 보르네오' 기자간담회 현장의 황현희

황현희 / 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황현희가 10일 서울 강남구의 한 웨딩홀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예비 신부는 13세 연하로 광고 회사에 재직 중인 미모의 재원이다. 두 사람은 지인의 만나 1년여 동안 교제하며 믿음과 사랑을 키워왔다. 예식은 비공개로 올리며 노회찬 의원이 주례를 맡는다. 사회는 절친한 동료인 박성호, 김대범이, 축가는 가수 더네임이 힘을 보탠다.

황현희의 소속아 아이오케이컴퍼니에 따르면 예비 신부는 현재 임신 3개월 차에 접어들었다. 두 사람은 상견례 이후 새로운 생명이 찾아온 사실에 더 큰 기쁨을 느꼈다고 한다.

2004년 KBS 19기 공채개그맨으로 데뷔한 황현희는 KBS2 ‘개그콘서트’에서 ‘황현희 PD의 소비자 고발’, ‘남성인권보장위원회’, ‘불편한 진실’ 등의 코너에서 활약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