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짠내투어’ 찬열, 김진·심신 등 닮은꼴·별명 부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tvN '짠내투어' 방송화면 캡처

/ 사진=tvN ‘짠내투어’ 방송화면 캡처

tvN ‘짠내투어’에서 그룹 엑소의 멤버 찬열이 닮은 꼴과 별명 부자가 됐다. 9일 방송에서다.

정준영이 이끄는 투어에 따라 LA의 순두부 가게에 간 찬열을 박명수는 “김진”이라고 불렀다. 김진과 닮은 꼴이어서다. 박명수가 찬열에게 또 다른 사람과 닮은꼴이 있는지 물어보자 찬열은 “심신”이라고 답했다. 이에 박명수는 빵 터졌고 써니는 “심신 오빠는 제가 처음으로 좋아했던 연예인”이라고 했다.

박명수 외 멤버들은 찬열에게 천열, 잔열, 창열, 정열 등 발음을 다르게 해 불러 찬열이 수많은 별명을 얻은 것으로 밝혀졌다.

찬열은 “원래 별명은 큰 귀 때문에 요다와 도비”라고 알려줬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