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새 코너 ‘다 있 쇼’ 출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KBS2

/ 사진제공=KBS2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 새 코너가 찾아온다.

오는 10일 방송될 ‘개콘’에서는 ‘다 있 SHOW’가 새롭게 출격해 쇼의 새로운 단원들을 모집하는 오디션 현장을 공개한다.

이번 새 코너를 위해 이상호, 이상민, 류근지, 김태원, 송왕호, 김니나, 박진호, 조진세, 임성욱, 황정혜, 정윤호 등 여러 선후배 개그맨들이 출동했다.

이들은 “여러 캐릭터가 나오는 만큼 보는 재미가 있으실 것 같다. 저희는 ‘쇼’ 부분을 부각하려 노력했으나 막상 무대에서 표현하려니 그게 참 힘들었다. 그래서 우여곡절 끝에 무대 위에 서게 됐다”고 했다.

뿐만 아니라 “밤 새면서 며칠 동안 짠 캐릭터도 있고, 5년 전에 짠 캐릭터를 이제 선보이는 사람도 있고, 당장 오늘 아침 캐릭터가 바뀐 사람도 있다. 준비하는 동안 부모님보다 더 많은 시간을 보낸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나 “웃긴 건 물론이고 노래나 춤 등 개그맨들이 감춰뒀던 끼를 많이 발산할 수 있는 코너가 될 거라 생각한다. 말 그대로 ‘쇼’니까 마음껏 즐겨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다 있 SHOW’는 10일 오후 9시 15분 KBS 2TV ‘개그콘서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