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 이정민, 윤도현 지목으로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정민 / 사진제공=에코글로벌그룹

이정민 / 사진제공=에코글로벌그룹

tvN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 출연 중인 배우 이정민이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정민은 지난 8일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YB 윤도현님의 지목을 받아 2018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먼저 뜻깊은 일에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해주신 윤도현님께 다시한번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라며 인사를 전했다.

이어 “승일희망재단에서 루게릭 환우분들을 위한 요양 병원 건립이 이루어진다고 하는데요. 건립이 되는 그날까지 앞으로도 많은 분들의 사랑과 관심 부탁드립니다”라며 얼음물을 맞았다.

이정민은 이후 “많은 사람들이 챌린지에 동참해주시고 계시는데 저는 지목 대신에 약소하지만 제 마음을 담아서 기부로 함께하겠습니다”라며 후원 계좌번호가 쓰인 종이를 들어 보인 것은 물론 기부 확인증을 함께 게재했다.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승일희망재단의 진행으로 국내 최초 루게릭요양병원 건립을 위한 캠페인으로 가수 션이 시작해 지속적으로 이어져 오고 있다.

이정민은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 이영옥 역을 맡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