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사무엘, ‘틴에이저’로 흑과 백의 무대…’압도적’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 캡처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 캡처

가수 사무엘이 무대 위에서 날아올랐다.

사무엘은 8일 오후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틴에이저’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사무엘은 흰색과 검정색의 대비가 돋보이는 의상으로 강렬한 퍼포먼스를 펼쳤다. 검은색 의상을 입은 댄서들과는 다르게 빅사이즈의 흰색 셔츠를 착용한 사무엘은 “틴에이저”라는 후렴구를 반복하며 10대들의 정서를 음악과 춤으로 표현했다.

‘틴에이저’는 지난달 30일 발매된 사무엘의 두 번째 리패키지 음반의 타이틀곡이다. 제목에서 느낄 수 있듯 10대의 아픈 마음을 다독이고 공감하겠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