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전8큐’ 김수로, 당구장 깜짝 방문 “중간평가 진행하겠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스포츠플러스 '7전8큐 시즌2'

사진=MBC 스포츠플러스 ‘7전8큐 시즌2’

MBC 스포츠플러스 ‘7전8큐 시즌2’가 김수로의 기습 중간평가에서 일어난 역대 최고 반전을 공개한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7전8큐 시즌2’에서 첫 번째 미션대결인 ‘4구’를 위해 맹연습 중인 당구장에 MC 김수로가 기습 방문한 이야기를 공개한다. 김수로는 “연습량을 체크하기 위한 깜짝 중간평가를 진행하겠다“면서 팀 별로 중간평가 우승자를 주장으로 임명하겠다고 선언했다.

중간평가의 결과는 충격적이었다. 예상치 못한 선수들의 선전으로 인해 뜻밖의 인물들이 주장 완장을 차게 된 것. 이에 MC와 모든 선수들은 당황한 기색을 숨기지 못했고 주장들은 팀원들에게 온갖 심부름을 시키며 권력의 달콤한 맛을 제대로 누렸다.

8인의 선수들의 당구 실력이 나날이 향상되고 있는 가운데 배지 2개가 걸린 시즌의 첫 미션대결 ‘4구 대회’에서는 마지막까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며 현장에 있던 모든 이들을 놀라게 한 선수도 있어 관심을 모은다.

‘7전8큐 시즌2’는 오는 11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