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오늘(8일) 요코하마서 日 첫 투어 피날레 장식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레드벨벳 일본 투어 이미지/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레드벨벳 일본 투어 이미지/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이 8일 요코하마에서 첫 번째 일본 투어의 피날레를 장식한다.

레드벨벳은 지난 5월 25일 삿포로 공연을 시작으로 나고야, 히로시마, 후쿠오카, 오사카, 요코하마 등 일본 6개 도시에서 총 8회에 걸친 ‘Red Velvet Hall Tour 2018 in JAPAN “Red Room”‘(레드벨벳 홀 투어 2018 인 재팬 “레드 룸”)을 개최했다. 중독성 강한 음악과 다채로운 퍼포먼스, 한 편의 뮤지컬 같은 연출이 어우러져 완성도 높은 공연을 선보였다.

이번 콘서트에서 레드벨벳은 내달 4일 발매 예정인 일본 첫 미니앨범에 수록된 신곡 ‘#Cookie Jar’와 ‘Cause it’s you’의 공연을 최초로 공개했다. 대표곡 ‘Dumb Dumb’ ‘러시안 룰렛 (Russian Roulette)’ ‘빨간 맛 (Red Flavor)’의 일본어 버전 무대도 펼쳐 현지 팬들의 열띤 환호를 받았다.

또한 ‘Happily Ever After’ ‘Talk To Me’ ‘Little Little’ 등으로 상큼한 매력을 선사했으며 ‘Automatic’ ‘Be Natural’ ‘Cool Hot Sweet Love’ 등 총 23곡의 무대를 꾸몄다. 레드벨벳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며 선물 같은 공연으로 열도를 사로잡았다.

레드벨벳은 8일 퍼시피코 요코하마 국립대 홀에서 ‘Red Velvet Hall Tour 2018 in Japan “Red Room”‘의 마지막 공연을 펼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