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나,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캐스팅…매력부자 과대표 유은 役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유나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박유나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신인 배우 박유나가 JTBC 새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 출연한다.

8일 소속사 크다컴퍼니는 “박유나가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유은 역에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내 ID는 강남미인’은 어릴 적부터 못생김으로 놀림을 받아 성형수술로 새 삶을 얻을 줄 알았던 여자 ‘미래’가 대학 입학 후 꿈꿔왔던 것과는 다른 캠퍼스 일상을 겪게 되면서 진짜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드라마다.

유은 역은 삼수로 대학에 들어간 캐릭터다. 대학 동기들보다 성숙하고 남녀 가리지 않고 인기가 많아 과대표로 뽑히며 여러 인물들과 어울린다.

박유나는 지난해 JTBC 드라마 ‘더 패키지’에서 나현 역을 통해 사춘기를 겪는 10대의 모습을, tvN 드라마 ‘모두의 연애’에서는 한 사람만 바라보는 캐릭터를 맡았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스케치’ 후속작으로 오는 7월 중 방송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