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그럴까’, 시청률 소폭 하락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사진 /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방송화면

사진 /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방송화면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의 시청률이 소폭 하락했다.

8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5.4%(전국 유료방송가구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6일 첫 방송보다 0.4%P 하락했다. 최고시청률은 6.5%를 나타냈다. tvN 타깃 시청층인 2049 시청률은 평균 4.3%, 최고 5.4%를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준(박서준)은 퇴사하겠다는 김미소(박민영)를 회유하기 위해 그에게 연애를 제안했다. 김미소는 이영준의 제안을 단호하게 거절했지만 이영준은 굴하지 않았다. 신입비서 김지아(표예진)에게 업무를 넘기는 척하더니 김미소를 위한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는 등 ‘밀당’으로 그의 마음을 요동치게 만들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