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시청률 껑충..수목극 1위

KBS2 '슈츠'/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KBS2 ‘슈츠’/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BS2 수목드라마 ‘슈츠'(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가 시청률 상승을 이끌며 동시간대 1위를 지켰다.

8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7일 방송된 ‘슈츠’는 전국 시청률 9.2%를 기록했다. 이는 전날 방송의 8.4%보다 0.8%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수목극 정상을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서 데이빗 킴(손석구)은 홍다함(채정안)의 증거 인멸을 눈감아 주는 조건으로 최강석(장동건)의 변호사 자격을 발탁할 것을 합의안으로 제시했다.

한편 동시간대 전파를 탄 SBS 수목드라마 ‘훈남정음’은 4.1%와 4.4%를 기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