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최자, 제작진에 “갑오징어 낚아 고통을 끝내드릴 것”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채널A '도시어부'/사진제공=채널A

채널A ‘도시어부’/사진제공=채널A

최자가 갑오징어 낚시에 성공해 채널A ‘도시어부’에서 영웅이 될 수 있을까.

7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도시어부’에서 낚시에 대한 열정과 놀라운 집중력을 뽐내는 최자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최자는 악천후를 만나 낚시를 중단해야 하는 상황에 큰 아쉬움을 나타내고, 선장의 의견에 따라 내만으로 회항한다.

이후 상황이 진전되자 제작진은 “갑오징어 1마리 낚을 시 칼퇴근”이라는 파격적인 제안을 내건다. 이에 출연진과 제작진 모두 환호하며 한 마음으로 “퇴근”을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최자는 “이 분들의 고통(?)을 끝내드리고 싶다. 내가 갑오징어를 낚겠다”며 낚시에 집중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