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지목할 사람은 김의성·배성우·고아성”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정우성/사진=정우성 인스타그램

배우 정우성/사진=정우성 인스타그램

배우 정우성이 2018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7일 정우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정우성입니다. 저는 배우 여진구씨의 지목을 받아 루게병 환우들을 위한 2018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동참하게 되었습니다. 여러분들의 사회에 대한 관심과 행동 응원합니다. 국내 최초 루게릭 요양병원의 완공까지 여러분의 관심 부탁드립니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정우성은 “지목을 받았을 때 해외에 있어서 바로 응하지 못 했습니다. 24시간 안에 찍지 못하면 재단에 기부금을 기부한 후 또 물을 뒤집어 써야한다는 규칙이 있어, 기부를 실행하고 이렇게 메시지를 남기게 됐습니다”라며 “제가 지목할 사람은 배우 김의성, 배성우, 고아성입니다. 동의를 구하지 않고 지목해서 죄송합니다”라는 말을 남긴 뒤 아이스버킷 챌린지를 수행했다.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 환자들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기부금을 모으기 위해 진행되는 캠페인이다. 참가자가 다음 주자 세 명을 지목하고 24시간 안에 이 도전을 받아들여 얼음물을 뒤집어쓰거나 100달러를 루게릭요양병원 건립을 위해 승일희망재단에 기부하는 방식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